공릉천의 화려한 외출

Last updated on 2019-11-05

금촌택지 7단지 앞 공릉천에는 백일홍과 황화코스모스가 만발하다. 점점 기온이 내려 가면서 진한 꽃들이 가을의 절정을 보여 주고 있다. 갈대나 잡초로 무성하던 공릉천이 가을을 맞아 꽃 단장하고 화려한 외출을 했다. 

백일홍은 붉은 색이 백일 동안 이어진다고 붙여진 이름처럼 초여름부터 서리가 내릴 때까지  피어 있다. 10월의 마지막으로 치닺는 지금, 가을의 진한 화심을 느껴 보기 좋은 계절인 것  같다.

360˚  비즈사진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