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의 다리 사계절

보낸 사람 -임진각평화누리
보낸 사람 -임진각평화누리
보낸 사람 -임진각평화누리
보낸 사람 -임진각평화누리

자유의 다리는 문산읍 마정리 임진각 광장 앞 망배단 뒤편에 놓인 다리로 1953년에 한국전쟁 포로 12,773명이 자유를 찾아 귀환하였기 때문에 명명된 다리이다. 

이 곳은 내국인뿐만 아니라 임진각 관광지를 방문하는 외국인 방문객이 꼭 들러 가는 코스이기도 하다. 길이 83미터 밖에 안되는 작은 목재 교량이지만 한국전쟁의 참상을 생각나게 하는 다리로서 아직도 북쪽 철조망에는 통일과 관련된 리본과 낙서가 끊임 없이 게시되고 있다.
 
한국전쟁이 있은지 많은 세월이 지났지만 통일에 대한 기약은 알 수 없는 현실이다.
그래도 아름다운 사계절의 자유의 다리는 흐르는 세월 속에서도 늘 그자리를 지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