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색에서 오채로 전시회

오색오체 민화전 파이자료모음

금촌 교육문화회관에서 이달 29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한국민화 신인전이 열립니다. 민화는 한국 고유의 미의식과 정서를 가시적으로 표현하는 미술로서 겉치레를 벗어난 순수 한 시민의 생활이 짙게 깔린 그림입니다. 김순애 작가 등 9명의 신인들의 작품으로 이중에는 파주시청 직원인 송현영.전송자 팀장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 전시회는 하나아트 갤러리 주최입니다.